• 로그인
    • 회원가입
    • 사이트맵
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
  • 중국

  • 국제/국내

  • 특집

  • 기획

  • 연재

  • 미디어/방송

  • 션윈예술단

  • 참여마당

  • 전체기사

검색어 입력

[SOH 산책] 몸 밖과 몸 안

편집부  |  2022-08-11
인쇄하기-새창

[SOH] 중국어에는 ‘몸 밖의 물건(身外之物)’이란 말이 있다. 중국 전통문화 속에서 ‘몸 밖의 물건’은 대수롭지 않고 거론할 만한 것이 못됨을 의미한다. 

하지만 오늘날 사람들이 고생스레 추구하는 것은 바로 몸 밖의 물건이라 명예와 이익 아니면 바로 정욕(情欲)이다. 유물주의는 오늘에 이르러 배금주의(拜金主義)가 되었고 돈에 대한 추구는 이미 수많은 사람들의 인생 목표가 되었다.

하지만 매 사람의 복분(福分)은 정해진 것으로 당신이 구한다고 해서 얻을 수 있는 게 아니다. 아울러 인생은 짧고 변화가 무상한 법이다. 

그러므로 고생스레 추구해 무엇을 얻고자 해도 얻지 못하면 늘 마음에 두게 되고, 만약 얻었다가 다시 잃으면 눈 깜짝할 사이에 사라져버린다. 아무리 해도 가져갈 수 없고 오직 업(業)만이 몸을 따라다닌다.

반면, 수련인은 몸 밖의 물건을 추구하지 않는다. 수련인이 얻고자 하는 것은 ‘몸 안(身內)’에 있으니 다시 말해 인체라는 소우주의 원만이다. 이것은 또 추구한다고 해서 얻을 수 있는 게 아니며 버리고 내려놓음으로써 “구함이 없이 저절로 얻는 것”이다. 

내려놓는 것이 많으면 많을수록 더 많이 승화하며 승화하는 것이 많을수록 얻는 게 더 많아진다. 아울러 이렇게 얻은 것은 “태어날 때 가져갈 수 있고 죽을 때 가져갈 수 있다.” 왜냐하면 각 층 공간의 신체에 지니고 가기 때문이다. 

바로 노자(老子)가 말한 것처럼 “잘 세운 것은 뽑히지 않고 잘 안으면 벗어나지 않는다.(善建著不拔,善抱者不脫)”

‘몸 밖의 물건’을 추구해서 얻는 것과 구함이 없이 저절로 ‘몸 안의 물건’을 얻는 이것이 바로 수련인과 속인의 차이다. / 正見網


편집부
(ⓒ SOH 희망지성 국제방송 soundofhope.kr)
  목록  
글쓰기
번호
제목 이름 날짜
1520 [SOH 산책] 자물쇠와 열쇠
문화부
23-09-22
1519 [그때 그 사건] '차이나 게이트'... 中 우마오당 vs 韓 ....
미디어뉴스팀
23-09-19
1518 [아하! 그렇구나] 건강과 직결된 대기오염... 韓 연평균....
한상진 기자
23-09-19
1517 [TV 뉴스] 시진핑의 ‘기이한’ 행보로 주목 받는 2개 예언..
미디어뉴스팀
23-09-18
1516 [TV 뉴스] 中, 공무원 ‘애플’ 사용 단속... 경제난 惡手?..
미디어뉴스팀
23-09-17
1515 [SOH 산책] 漢字의 변이
디지털뉴스팀
23-09-15
1514 [TV 뉴스] 중공의 인터넷 봉쇄를 타파한 ‘동타이왕’
미디어뉴스팀
23-09-14
1513 [TV 뉴스] 반간첩법은 제2의 문화대혁명
디지털뉴스팀
23-09-13
1512 [TV 뉴스] “중국엔 종교가 없다”... 사찰 · 교회 공산당....
미디어뉴스팀
23-09-11
1511 [SOH 이슈] 中 'IT 초한전'의 지렛대 '백도어'
디지털뉴스팀
23-09-07
글쓰기

특별보도

더보기

핫이슈

더보기

많이 본 기사

더보기

SOH TV

더보기

포토여행

더보기

포토영상

더보기

CCP OUT

더보기

이슈 TV

더보기

꿀古典

더보기
419,244,514

9평 공산당

더보기